Home > 커뮤니티 > 자유게시판

자유게시판 아름다운 사랑의 편지
2015-08-07 13:32:21
^^ 조회수 325



설악산 입구로 가는 길목이었다.
장애인 아저씨가 지나가려는
나의 다리를 잡았다

난 돈을 달라는 것인 줄 알았다
돈이 없었기에
그냥 죄송하다고 지나치려고 했는데...

아저씨가 나를 계속 잡으며
자신의 불편한 몸을 지탱하는 조그만
돈수레 밑에서 핸드폰을 꺼내는것이었다
그리고는 더듬는 말로 어렵게 말씀하셨다

"문~~~~자 ~~~아 하~~ 한~~~~번..."
그러면서 철자법이 다 틀린 
작은 종이를 내게 보여주셨다.

"나 혼자 설악산에서 좋은 구경하니 미안하오.
집에만 있으려니 답답하지?
내 집에가면 같이 놀러가오.사랑하오" 라는 글귀였다.

그러면서 열쇠고리에 붙여있는 사진을
마구 보라고 어찌나 흔드시던지!!
조그만 사진 속 주인공은 아저씨의
아내인 듯 보였다.

불편한 몸으로 
좋은 구경 하는 것도 아니시면서...
사람들의 발걸음에 날린 먼지만 드시면서도,
내내 아내 생각에 미안하셨던 모양이다

아저씨가 주는
사랑의 마음은 내게 참 포근함을 주었다.

- 중앙일보 게시판 -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우리가 살면서 감동적인
상황을 맞이하였을때
우리는 감격합니다.

그러나 감격하는 상황을
곁에서 보는 사람은 더욱더
가슴이 뭉클하게 합니다.

- 감동의 사연은 세상을 따뜻하게 합니다. -

 

출처: 사랑밭새벽편지